나 나 나: 여배우 민낯 프로젝트 2011

영화한국


이번에는, 절대로! 감독님이 시키는 대로, 하지, 않겠어요!
독립영화계와 상업영화계를 넘나들며
각자의 경력과 입지를 착실하게 다져 온 세 명의 여배우,
김꽃비, 양은용, 서영주.
어느 날, 그녀들에게 각각 한대씩의 카메라가 배달되어 온다.
완성된 시나리오도, 완벽한 세트도, 심지어 슛을 외쳐줄 감독도,
그 어떤 것도 미리 계획되거나 준비된 것은 없다.
오로지 3명의 여배우와 3대의 카메라가 전부인 작업!
이제부터 여배우들은 주변의 어떤 도움도 없이,
오직 그녀들만의 힘으로, 그녀들만의 영화를, 1년 안에 완성해야 한다.
이 작업이 영화로 만들어졌을 때, 그때 알게 되겠죠.
이 카메라가 고마운 존재인지, 혹은 상처받게 하는 존재인지.
카메라를 받아 든 여배우들은 자신들의 일상을 찍기 시작한다.
꽃비는 해외 감독들과의 작업을 위해 세계 곳곳을 여행하고,
영주는 여배우가 지구를 살리기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지 진지하게 고민한다.
그리고 은용은 쉼 없이 바쁜 일상 속에서도 변치 않는 사랑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흔들리는 화면 속에 드러나는 여배우들의 1년.
그녀들은 카메라를 통해 자신들의 무엇을 보았고,
또 무엇을 보여주려 했을까?
그녀들의 속 깊은 셀프 다큐,
<나나나 : 여배우 민낯 프로젝트>




videomega #1
영상문제 LinkTV 가이드를 참조하세요 Click!.




We are not responsible for any content linked to or referred to from this website or other linked sites. We do not store any music, video, mutimedia files on this website. Also, we are not responsible for copyright, legality, accuracy, compliance, or any other aspects of linked content from other websites. If you have any legal issues please contact appropriate media file owners or hosters

© 2014 Link TV. All rights reserved.